바로가기 및 건너띄기 링크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보도자료

home 알림마당 보도자료

글자크기

한국보건산업진흥원 환자 대상 디지털헬스케어 인식 수요조사 결과 발표

한국보건산업진흥원 환자 대상 디지털헬스케어 인식 수요조사 결과 발표 :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보도시작시간,보도시작일, 첨부파일 정보 제공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2-01-11 조회수 291
첨부파일

한국보건산업진흥원, 환자 대상 디지털헬스케어 인식 수요조사 결과 발표

-의료기관 방문 없이 질병의 예방·관리·치료 가능성에 환자들의 기대가 제일 높아

- 디지털헬스케어에 대한 이해와 환자 경험 확대 및 인식 제고 노력 필요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권순만, 이하 진흥원)은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환자를 대상으로 디지털헬스케어에 대한 인식 및 수요조사를 실시하였다.

 

의료인 대상 디지털헬스케어 인식 및 수요조사에 이어 진행된 이번 환자 대상 조사는 202198일부터 1118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하였으며, 특정 질환이나 질병에 대한 진단을 받고 3개월 이상 투병 또는 투약 중인 환자 933명이 참여하였다. 설문의 주요내용은 디지털헬스케어 활용경험, 만족도, 활용의향, 기대효과, 우려사항, 개선사항 등이었다.

 

 

설문에 참여한 환자 중 76.8%는 디지털헬스케어의 도입이 필요하다고 응답하였으며, 디지털헬스케어를 통해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질병은 만성질환65.2%로 가장 높았고, 활용의향은 ‘3D 프린팅, 디지털치료기기, 복약정보 제공 등 수술 및 처치분야에 대해 94.9%로 가장 높았다.

 


우선적으로 도입할 필요가 있는 서비스로는 건강정보 수집 및 건강상태 모니터링(42.0%)’, ‘챗봇 상담 등 내원 전 상담 및 사전사후관리(16.2%), ’원격진료 및 원격협진(13.1%)‘ 으로 나타났다.

 

환자의 질환별로 순위는 다르지 않았지만 만성질환자의 경우 건강정보 수집 및 건강상태 모니터링이 다른 환자군에 비해 높은 응답을 나타냈고, 암 및 희귀난치성질환 환자의 경우, ‘챗봇 등 내원 전 상담 및 사전사후관리’, ‘원격진료 및 원격협진에 대해 높은 수준으로 응답했다.

 


또한 디지털헬스케어 활용의 기대효과로 의료기관을 방문하지 않고도 질병의 예방·관리·치료 등 가능(46.5%)’, 시공간 제약 없이 연속성 있는 건강관리 가능(20.4%)’, ‘개인맞춤형 건강관리 가능(11.7%)’ 으로 응답했으며,

디지털헬스케어 도입에 있어 우려사항은 실제 의료현장 적용 시 오류나 의료사고 위험성(51.8%)’, ‘개인정보 보호보안 문제(19.4%)’, ‘추가적인 비용 부담(14.7%)’ 순으로 응답하였다. 디지털헬스케어 도입을 위해 개선되어야 할 사항으로는 데이터의 신뢰 및 정확성 확보(49.9%)’, ‘개인정보보호 보안체계 마련(14.6%)’, ‘보상체계 수립(11.3%)’ 순으로 조사되었다.

 

 

그러나, 디지털헬스케어에 대한 환자의 주관적 이해도가 높을수록 오류나 의료사고의 위험성보다는 개인정보에 대한 보호 및 보안 문제불필요한 의료 이용 증가등을 우려하고 있었고, 개선할 사항도 데이터의 신뢰 및 정확성 확보보다는 디지털헬스케어 인식 제고 및 활용능력 강화 지원체계 마련’, ‘기술개발 지원방안 마련에 응답이 높아 환자의 디지털헬스케어 이해도에 따라 우려사항과 개선사항이 다른 수준으로 나타났으며, 따라서 환자 등을 대상으로 디지털헬스케어 가치에 대한 이해 확산 노력을 통해 디지털헬스케어 활성화의 지지기반을 확보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진행된 의료인 대상 조사 결과와 환자의 조사 결과를 비교했을 때, 우선적으로 도입이 필요한 서비스에서 의료인과 환자 모두 건강정보 수집 및 건강상태 모니터링(의료진 45.3%, 환자 42.0%)’을 가장 높게 선택했으나, 다음 순위로 의사의 경우 건강교육(13.6%)’예약, 수남, 보험청구 등 편이 제공(8.5%)’, 환자의 경우 챗봇 상담 등 내원 전 상담 및 사전사후관리(16.2%)’원격진료 및 원격협진(13.1%)’ 선택해 의료진과 환자의 인식과 요구 수준이 다른 것으로 나타났다.

 

환자와 의료인 모두 디지털헬스케어 도입 시 오류나 의료사고의 위험성개인정보에 대한 보호 및 보안 문제에 대하여 우려하고 있었으나, ’오류나 의료사고의 위험성을 우려하는 비율은 의료인(65.2%)이 환자(51.8%)보다 높게 나타났고, ‘개인정보 보호 및 보안 문제의 경우는 환자(19.4%)가 의료인(16.5%)보다 높은 수준이었다. 또한 현재 수준에서 디지털헬스케어의 개선할 사항으로는 의료인(46.1%)과 환자(49.9%)가 모두 데이터의 신뢰 및 정확성 확보를 꼽고 있어 검증되고 정제된 근거 기반의 디지털헬스케어를 활용할 수 있는 기반을 구축함으로써 인식을 개선할 필요성이 있어 보인다.

 


한편 진흥원 관계자는 이번 환자 대상 디지털헬스케어 인식 및 수요 조사 결과는 환자 중심 디지털헬스케어 정책 수립의 근거로 활용할 수 있으며, 향후 디지털 기술 혁신과 서비스 확장에 따라 추가적인 조사의 필요성이 있음을 제안하였다.

 

붙임. 조사개요

조사대상: 특정 질환이나 질병에 대한 진단을 받고 3개월 이상 투병 또는 투약 중인 환자 933

조사방법: 컴퓨터 및 휴대전화를 이용한 웹 기반 설문조사

조사기간: 202198~ 20211118

표집방법: 한국리서치 보유 환자패널 및 환자단체 소속 회원을
대상으로 단순 임의추출

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서 ± 2.51%(무작위추출 전제)

조사기관: 한국보건산업진흥원, 한국리서치

조사결과: 한국보건산업진흥원 대표홈페이지

(https://www.khidi.or.kr) 참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