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및 건너띄기 링크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보도자료

home 알림마당 보도자료

글자크기

국제협력 연구 강화, 임상시험 인프라 향상 필요

국제협력 연구 강화, 임상시험 인프라 향상 필요 :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정보 제공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0-05-22 조회수 318

코로나19 치료제·백신개발 위해

국제협력 연구 강화, 임상시험 인프라 향상 필요

헬스케어 미래포럼에서 코로나19 대응방안 논의

 

코로나19 치료제·백신개발을 위해서는 민관이 합동하여 전략적으로 접근할 필요가 있다는 논의가 진행되었다.

 

정부는 지난 424코로나19 완전극복을 위한 민관합동 범정부 지원단을 출범하여 연구개발 투자확대, 전주기 지원, 인허가·제품화 규제개선 등을 지원하고 있으며,

 

지난 515() 개최된 코로나19 완전극복, 치료제·백신개발 등 대응방안 마련을 위한 포럼(이하 헬스케어 미래포럼)에서 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였다.

 

헬스케어 미래포럼에서 각계 전문가들은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 대응방안방역물품·기기 수급 및 국산화 추진 방안에 대해 논의하였다.

 

포럼에 참석한 전문가들은 치료제 및 백신개발을 위해서는 임상시험 인프라 향상을 포함한 자체개발 노력과 더불어 단시간 내에 효과적인 결과를 도출할 수 있는 국제 협력 연구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야 하며,

 

- 국가 위기 상황에서 검체 수집 시 환자의 동의가 필수적인지, 수집된 혈액이나 검체의 주권이 누구에게 있는지에 대한 논의와 합의가 필요하다는 점에 공감했다.

 

또한 개발부터 임상 진입까지 장기간이 소요되는 백신의 경우 임상단계를 대비할 수 있는 사전 연구가 필요하며, 기업이 개발비를 회수 할 수 있도록 정부의 지속적인 투자 안전장치 마련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국산 방역기기의 사용성과 수용성을 높이는 사후관리의 중요성을 강조했으며, 수가제도의 개선재정적 지원, 방역 과정에서의 원격방식(Telemedicine)의 필요성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포럼 발표자료, 동영상 등 관련 자료는 진흥원 홈페이지 헬스케어 미래포럼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