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및 건너띄기 링크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보도자료

알림마당 보도자료

글자크기

우즈베키스탄 의료진, 한의약 치료 기술 배운다

우즈베키스탄 의료진, 한의약 치료 기술 배운다 :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정보 제공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5-24 조회수 536
첨부파일

우즈베키스탄 의료진, 한의약 치료 기술 배운다

복지부진흥원, 524() -우즈베키스탄 한의약 진료세미나 개최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 이하 복지부)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이영찬, 이하 진흥원)524()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국립의과대학 대강당에서 -우즈베키스탄 한의약 진료세미나를 개최하고, 우즈베키스탄 의료진에게 한의약 이론 교육 및 우수한 임상치료 기술을 전수하는 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 -우즈베키스탄 한의약 진료세미나에는 한국의 주요 한방병의원* 소속 전문가 등 총 5명의 한의사가 참여하였으며, 디스크·관절 질환의 한의약적 비수술 치료법, 과학적 근거 기반 안면마비 침술 치료법 척추·관절 통증 침 치료법 심혈관계 질환의 침 치료 등을 주제로 이론교육 및 진료시연을 통해 한의약의 우수성을 전달했다.

  * 자생한방병원, 경희대한방병원, 부산대한방병원, 청연한방병원, 코이카

 

 ○ 동 세미나는 한국 보건복지부와 우즈베키스탄 보건부가 공동 주최하고, 진흥원과 타슈켄트국립의과대가 주관한 행사로, 현지 의과대학 교수진 및 의료인 대상으로 한의약 우수 치료 기술 전수를 통해 한의약의 국제적 인지도 제고 및 해외진출 기반을 마련하는 계기가 되었다.

 

 ○ 또한, 동 행사에 우즈베키스탄 보건부 이동욱 차관(-우즈벡 보건의료협력센터장 겸임)이 참석하여 환영사를 하였고, 현지 보건부 제1차관 및 교육부 차관, 국회의원 등 정부 관계자도 참석하여 한국의 고유의학인 한의약에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우즈베키스탄 전통의학 분야는 작년 11월 우즈베키스탄 한의진료센터 개소를 시작으로 양국 정부 간 협력이 지속적으로 진행되고 있으며, 이번 세미나 개최는 이러한 협력을 확대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라고 할 수 있다.

 

 ○ 동 세미나를 공동 개최한 타슈켄트국립의과대학 총장은 우즈베키스탄 의사들에게 한국 한의약을 지속적으로 교육시키고 싶다.”며 한의약 연수, 한의학과 개설 등 다양한 협력 사업을 통해 한국과의 협력을 희망한다고 재차 강조했다.


한편, 우즈베키스탄은 지난해 8월 전통의학 발전을 위한 대통령 결의문을 발표하였으며, 같은 해 11월 전통의학 제도 도입 등을 위해 한국의 자문을 요청한 바도 있다.

 

 ○ 진흥원 외국인환자유치단 관계자는 우즈베키스탄은 한국의 보건의료시스템을 배워 보건의료 개혁을 성공하고자 하는 의지가 크다. 특히, 우즈벡 정부는 전통의학 안착에 한국과의 협력을 바라고 있다.”, 우즈베키스탄을 거점으로 인근 국가로의 한의약 확산을 위해 환자유치 및 해외진출을 적극 지원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문의 : 진흥원 한의약글로벌팀 박혜진 연구원 (043)713-80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