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및 건너띄기 링크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알림마당

One-stop Service Center for Medical Device Industry

전체

home 알림마당 공지사항 전체

[보도자료] 카카오, 네이버 ‘나의건강기록’ 앱을 만나다!

[보도자료] 카카오, 네이버 ‘나의건강기록’ 앱을 만나다! :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정보 제공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1-07-01 조회수 853
출처 보건복지부
원문링크 http://www.mohw.go.kr/react/al/sal0301vw.jsp?PAR_MENU_ID=04&MENU_ID=0403&page=1&CONT_SEQ=366248
첨부파일

카카오, 네이버 ‘나의건강기록’ 앱을 만나다!
- 2021년 9월부터 카카오‧네이버 아이디로도 ‘나의건강기록’ 앱 로그인 가능 -
- 보건복지부-한국보건의료정보원-카카오-네이버 간 업무협약 체결(6.30) -

보건복지부(장관 권덕철, 이하 ‘복지부’)와 한국보건의료정보원(원장 임근찬, 이하 ‘의정원’)은 ‘나의건강기록’ 앱 편의성 개선 및 서비스 활성화를 위해 6월 30일(수) 오전 11시 플라자호텔에서 카카오(대표이사 여민수‧조수용), 네이버(대표이사 한성숙)와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지난 2월 24일 「마이 헬스웨이(의료분야 마이데이터) 도입 방안」(이하 ‘도입 방안’)을 통해 마이 헬스웨이 플랫폼 기반 의료 분야 마이데이터 생태계를 조성할 계획이라고 발표하였으며,

* (보도자료) 마이 헬스웨이((가칭)건강정보 고속도로) 구축 시작(2021.2.24. 배포)

마이 헬스웨이 플랫폼 구축 전에도 국민이 의료분야 마이데이터를 실제 피부로 체감할 수 있도록, 공공기관 건강정보*를 스마트폰으로 조회‧저장‧활용할 수 있는 ‘나의건강기록’ 앱(안드로이드)을 2월 24일 출시한 바 있다.

* 건강보험공단의 진료이력‧건강검진이력,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투약 이력, 질병관리청의 예방접종이력

【 ‘나의건강기록’ 앱 주요 화면 】<그림 붙임 참조>

‘나의건강기록’ 앱 출시 이후 국민들의 앱 사용 후기에 따르면, ‘나의건강기록’ 앱을 본인 건강관리에 적극적으로 활용하면서 큰 도움이 되었다는 의견이 많았지만, 편의성 측면에서 추가적으로 보완이 필요하다는 일부 의견도 있었다

<‘나의건강기록’ 앱 활용 후기(구글 플레이스토어 리뷰 중 발췌)>

건강검진결과정보, 병원 진료일자, 약국이용 내역 등 모든정보를 모아서 정보가 제공되니 너무 편리하고 좋습니다.(ID : 김혜라)

 일일이 기록하고 기억하지 않아도 내 건강진료 정보를 한 눈에 볼수 있게되었네요~ 너무나 편리하고 좋습니다∼∼^^(ID : 김은정)

대애∼박!! 오래된 병원기록에 예방접종까지 잊어버렸던 내역을 보고 있으니 굉장히 유용하네요!!(ID : Hae-yun Jung)

너무 좋아요 항상 예전 자료 찾는데 병원도 가물가물했는데 너무나 필요한 앱입니다.(ID : 김은화)

회원가입하고 본인인증마치고 지문등록이나 패턴등록등을 선택할 때 앱권한설정허용후 이용바랍니다 가 뜨면서.. 다음으로 넘어가질않아요? 몇 번을 해도 마찬가지이네요.ㅠㅠㅠ(ID : Hi해찬란)

이에 복지부와 의정원은 ‘나의건강기록’ 앱의 불편함을 해소하고 서비스를 활성화하기 위해 카카오‧네이버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상호 협력하여 앱 개선 방안을 모색하기로 하였다.

특히, 국민들이 일상에서 사용 중인 카카오 아이디나 네이버 아이디를 통해서도 ‘나의건강기록’ 앱에 쉽게 로그인할 수 있도록 2021년 9월까지 개선해나갈 계획이다.

또한, 국민들의 개선 요청사항을 반영하여 2021년 중 ①아이폰 버전 출시(’21.9월 오픈 예정), ②사용자 기능 개선(UI/UX* 등)도 병행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 사용자 인터페이스(User Interface) / 사용자 경험(User eXperience)

보건복지부 이강호 보건산업정책국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국민들에게 익숙한 민간서비스를 공공서비스에 접목함으로써, 국민이 더욱 편리하게 공공기관 건강정보를 활용할 수 있게 되었다.”라고 말하며,

“앞으로 공공기관 건강정보뿐만 아니라 의료기관 진료기록, 개인신체정보*(lifelog)까지 활용할 수 있도록 마이 의료데이터 생태계 조성을 2022년까지 차질없이 추진해나가겠다.”라고 밝혔다.

* 혈압, 혈당, 운동량 등 개인이 스마트기기‧의료기기를 통해 스스로 측정한 정보

<붙임> 1. 업무협약 행사 계획

2. ‘나의건강기록’ 앱 카드뉴스